AVIATION & MILITARY  
이 게시판은 제가 관심을 가지고 있는 항공분야와 군사분야에 관한 글, 혹은 자료나 사진등이 게시되는 곳입니다.
여기에 관한 의견은 답글이나 아래의 Guestbook란에 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NAME   CEO
SUBJECT   핵폭발시의 위력에 관한 시나리오

요새 북핵문제때문에 상당히 시끄럽죠. 나름대로 이에 대해 간단하게 정리한 글이 있어 소개합니다.

-----------------------------------------------------------------------------------------
[ 서울시청에 핵폭탄이 떨어진다면... ]

1mt규모의 핵폭탄이 터졌을 경우의 시나리오입니다. (가상시나리오)
1mt으로 정한건 일반적인 전략핵폭탄의 기본 크기이며, 말 그대로 전략핵폭탄인 만큼 도시들을 겨냥하고 있기때문이죠.

오후 1시 서울시 중구 서울시청상공 ( 2500고도 ) 에 1mt전략핵폭탄 직격..

1 - 열복사

서울시청을 중심으로 반지름 약 3km의 거리의 모든것이 폭발과 동시에 "증발"합니다. 경복궁, 서울역, 을지로, 종로, 동대문, 연세대학교, 이화여대, 용산구청, 북한산 국립공원 일부가 태양의 약 1000배의 열로 약 1에서 2초간의 빛의 방출로 인해 불에 타는 것이 아니라 순식간에 "증발"해버립니다. 피해자들은 자신이 죽는지도 핵폭발이 일어났는지도 느낄 수 없습니다.
그냥 밝은 빛이 카메라 후래쉬 터지듯 반짝한후 동시에 "증발"입니다. 그리고 이 지역은 폭발에의한 화구를 생성하게됩니다.
그와 동시에 전자장펄스(EMP)에의해 서울및 기타 인근도시의 모든 전자장비및 자동차 심지어 여러분의 손목시계까지 모두 작동을 멈춥니다.
또한 약 7~9km떨어져있는 서울시립대, 성산대교, 동작대교, 국립묘지, 반포고속버스터미널, 미아삼거리, 동덕여대, 서대문 시립병원, 서부시외버스터미널 등의 모든 가연성으로 이루어진 모든것이 엄청난 열로인해 폭발의 중심지가 증발함과 거의 동시에 타기시작하며, 주위의 모든 사람들도 같이 타들어가기 시작합니다. 이 지역의 사람들은 3도 화상을 입게되고 누출부위가 25%가 넘는 사람들은 몇초뒤 절명하며, 거의 이 지역의 대부분인 운나쁜(?) 노출부위 25%미만의 사람들은 약 1분뒤 후폭풍이 다가올때까지 고통속에서 기다리게 됩니다.

2 - 후폭풍

폭심지부터 약 3km의 불덩이가 생기며 엄청난 양의 산소를 태우게 됩니다. 그리고 모자라는 산소를 주위에서 흡수하기 시작하는데 불타고 있는 폭심지 주변의 건물들이 산소를 빨아들이는 속도에 못견디고 대부분 폭심지 안쪽을 향해 붕괴합니다.
그리고 몇초뒤 시속 1000km로 산소를 팽창시키는데 속도는 점점 느려져서 25초뒤에는 약 시속 400km 속력의 후폭풍이 동대문, 연세대, 숙명여대, 용산구청 등에 도착하게되고, 그리고는 1분뒤에는 시속 350km의 속력의 후폭풍이 약 7~9km떨어져있는 서울시립대, 동작대교, 반포등지에 도착하게 됩니다. 후폭풍은 약 진도7의 지진의 파괴력으로 도시를 덮치는데, 지상의 모든 90%이상의 건물은 이 충격으로 파괴되고 모든 건물파편이나 유리파편은 조각조각나서 이부근의 사람들의 몸을
총알처럼 관통하여 살상하게되며, 더욱이 파편뿐만아니라 이 바람에 직접 노출되게되면 사람의 몸도 두동강이 납니다. 또한 엄청난 열을 포함하므로 인근의 아스팔트도로들이 부글부글 끓게 됩니다
약 2~3분정도 경과하면 후폭풍은 과천시청, 정부종합청사, 서울랜드, 중부고속도로입구, 카톨릭병원, 김포공항, 도봉산, 광명시청, 송파구, 부천역곡, 태릉선수촌, 구리 시, 미금시, 행주산성에까지 도달하며 이지역 역시 처음지역 지역보다는 덜하지만 후폭풍으로 인한 건물붕괴, 화재등을 일으키며, 이로인해 피해속에서 겨우겨우 생존해 남아 건물밖으로 도망쳐온 생존자들에겐 화재선풍이라는 또하나의 재앙이 덮칩니다 제가 오후1시로 시간을 정한 이유는 이시간대에 일반적으로 불을 많이 사용하기때문에 핵폭발시에 더많은 피해를 내기때문입니다.
직접적인 후폭풍의 범위는 말씀하시는 분마다 가지각색인데 약 반경 30km의 건물들을 파괴할 수 있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결국 최악의 경우를 생각해보면 후폭풍이 인천, 의정부, 수원까지도 도달하여 건물을 파괴 할 수도 있습니다.

3 - 선낙진피해

엄청난 후폭풍으로 인해 차량, 인간, 건물파편등이 공중으로 날아가는데 약 2~3km정도 의 높이까지 올라갑니다. 그 뒤 후폭풍의 영향으로 폭심지 멀리 떨어지는데 피해 예상지역은 인천, 안산, 수원, 용
인, 동두천, 심지어 강화도까지 날아갑니다. 대부분의 선낙진은 눈처럼떨어지는 뿌연 재인데, 앞서 언급한 차량, 인간, 건물파편등도 많은 양이 같이 떨어집니다.
선낙진들은 엄청난 방사능을 띤 오염물질들인데 처음 열복사 내지 선낙진에 노출된사람은 2주내지 길게6개월 안에 사망하게 됩니다 .

4 - 후낙진피해

작고 가벼운 먼지 크기의 재들은 더 높이 올라가 바람을 타고 더 멀리 뿌려지게 됩니다.
서울에서 터졌을시 후낙진은 무역풍을타고 일본까지 가게 됩니다.

5 - 결과적으로 종합했을때

1차 열복사및 2차 후폭풍에 의해 서울의 모든 80~90%의 건물파괴 및 서울인구 천만명중 약 200만명은 찍소리한번 내보지도 못하고 즉사, 약 2백만명은 고통속에서 몸부림 치다 사망. 그리고 약 300만명은 2주내지 6개월안에 사망하게 될것이며 교통마비, 수돗물 중단, 전기 중단, 의료기관 및 의료요원의 부족 속에서 사망자는 더욱 더 늘어날 것입니다.
또한 인근 주변도시 인천, 수원, 동두천, 의정부등은 열복사및 후폭풍에 의한 직접피해는 그나마 서울보다는 좀 덜할테지만 선낙진피해로인해 죽어가는 사람은 서울 못지 않을 것이며 전체적인 피해역시 약 60%이상의 인구가 직, 간접적인 피해로 6개월안에 사망할 것입니다.
간단히 계산했을때 우리나라 인구중 천만에서 천이백만명정도가 사망할것입니다.
그뿐만아니라 수도권 붕괴로 울나라 당장 후진국 되겠죠.
방사능피해로 인해 사망하는 사람의 고통은 말로 다 표현 할수 없을 정도로 처참하며, 핵전쟁 후를 표현한 TTAPS보고서에서는 이를 산자가 죽은자를 부러워하는 세상 (The quick envy the dead) 라고 표현했습니다

말 그대로 살아남은 사람들은 살아남아 있는 자신의 운명을 저주 하며 죽음을 고통속에서 기다리는 시간만이 있을뿐입니다 ..
----------------------------------------------------------------------------------------

좀 어림짐작하는 부분이 있긴 합니다만 실제로 1메가톤급 핵폭탄이 터지게 되면 지금 이보다 더하면 더했지 절대 덜하지 않을것입니다. 게다가 도시지역의 경우 지하에 매설된 개스파이프와 송유관이 지나가는 지역이 있을 경우 그 피해는 생각보다 빠른 속도로 다른 지역으로까지 빠르게 파급될 것입니다. 또 전국적인 통신대란(모든 통신수단)은 말할 필요도 없겠죠. 참고로 1메가톤은 히로시마에 투하된 20킬로톤급의 원폭보다 50배의 위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TNT폭발력기준) 하지만 단순폭발이 아닌 핵폭탄의 여러가지 효과로 인해 더욱 처참합니다.

 PREV    Dirty Bomb중에 하나인 코발트탄
CEO
    2003/02/14 
 NEXT    중국항공747 엔진블레이드의 실체
CEO
    2003/02/10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MDBairport


   Total 134911 hits, 20 hits today. [Statistics]
   Copyright 2002 Metro Daytona Beach Airport, MDBairport.com, All Rights Reserved.